달라스, 2023 세계한상대회 유치 나섰다

세계한상대회가 2023년 사상 최초로 한국이 아닌 해외(미국)에서 열리는 가운데, 달라스가 유치전에 뛰어들었다. 달라스한인상공회 김현겸 회장과 고근백 이사장은 지난 25일(화) 기자회견을 열고 달라스도 2023 세계한상대회 유치에 나섰다고 밝혔다. 2023년 10월 혹은 11월 열릴 예정인 제21회 세계한상대회 개최에 뛰어든 도시는 달라스 외에 애틀랜타, 오렌지카운티, 뉴욕이다. 김현겸 회장은 달라스가 교통의 요충지이고, 텍사스가 미국 경제의 중심지로 부상하고 있다는 점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