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 ‘제21차 세계한상대회’ 개최 후보지, 달라스와 오렌지카운티로 압축

첫 해외 개최 … 4월 6일 서울서 최종 개최지 선정 예정    재외동포재단(이사장 김성곤)은 내년 제21차 세계한상대회 개최 후보지로 달라스와 오렌지카운티 두 곳이 선정됐다고 3일(목)밝혔다. ‘제21차 세계한상대회’ 개최지 선정에는 미주한인상공회의소총연합회(회장 황병구) 주최로 달라스와 오렌지카운티, 뉴욕, 애틀랜타 지역 상공회의소가 유치 신청을 해 경합을 벌였다.  이후 재외동포재단 실사단은 각 도시를 방문해 실사를 진행했다.  재외동포재단은 이날 1차 내부 […]